070830 친한친구, 빅뱅..GDYB (지용이랑 영배랑)



-



태양아, 콕~


너를 찍었어~


영배~라고 부르는 게 나한테는 더 편한데, 영배야 7년동안 같이 있으면서
고생도 많았고, 힘든일도 솔직히 나보다는 너가 더 많았을텐데..


항상 견뎌줘서 고맙고,  어, 동생들 뒤에서 잘 돌봐줘서 고맙고



항상 너 없이는 아무것도 아닌 나 인데, 고맙다.



친구..보다도, 아 잠깐, 친구 보다도 그런 형제..(울먹)



정린 : 어, 왜 울어~





정린 : 울지마요~ 너무 착해서~




강인 :  자 그렇다면, 우리 태양군이~

영배 : 저도 그렇다면 답메일(?;) 을 해야죠.



정린 : 그래야될 것 같아요, 지용군이 지금 울어가지구-



지용이 콕~


지용이랑 벌써 안 지 7년이 다 되었는데, 굉장히, 어, 이제 서로의 눈빛만 봐도 다 알아요.


저는 진짜로..





같이 연습을 하면서, 같이 지내면서..



지용이한테 정말 많은 것을 배웠던 것 같아요.


제가 할 수 없었던 것들, 그리고 혼자서 해나가지 못했던 일 들을..


항상 옆에서 지용이가 힘이 되어줬고,


정말..




어떻게 보면 제가 이 자리에 있는 것도, 지용이가 저를 이끌어줬기 때문이라고 저는 생각하고 있거든요.




항상 옆에서, 외로울때나 힘들때나 항상 곁에서 응원해주고, 가장 큰 힘이 되어주는, 친구 이상의
어떻게 보면 형제 이상인 저의 존재입니다.



사랑한다 자식아~♡



짝짝짝~

강인 : 멤버들의 끈끈한 우정을 볼 수 있네요.


-

지용이의 곁에 영배가, 영배의 곁에 지용이가.
그렇게 7년동안 견디고 이 자리까지 와 준 너희에게 너무 고맙다.

GDYB, 아낀다:D




by 다솜 | 2007/08/31 10:54 | 격한팬질 | 트랙백

트랙백 주소 : http://dasom21.egloos.com/tb/612217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

◀ 이전 페이지          다음 페이지 ▶